성형이 아닌 본연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새언약 진리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

좋은 글 2016.01.09 23:50


성형이 아닌 본연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하나님의교회







성형이 아닌 본연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새언약 진리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

 



 

 

사람들은 알고 있을까요?

교회들도 성형을 한다는 사실을??

도대체 무슨말인가 싶을겁니다.

교회가 성형?? 무슨 뚱딴지 같은 소리냐 하겠지만 사실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중심삼고 가르쳐야할 교회에서 하나님의 말씀은 사라지고 자신들의 입맛에 맞게 교리들을 만들고 바꾸는 모습이 마치 성형에 중독된듯 합니다. 과연 그런 모습을 하나님께서 좋아하실까요?

오늘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에 실린 내용을 통해서 과연 그러한 교회가 하나님의 축복을 받을 수 있는지 없다면 도대체 어떻게 해야 할지 알아봅시다. 아래는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에 실린 내용을 발췌한 것입니다.

 

 


 ===================================================================

 

성형수술이 사람만의 전유물이던 시대는 지났다. 이제는 꽃들도 성형수술을 한다.



최근 화훼시장 도매상 사이에서 ‘꽃 수술법’이 유행하고 있다고 한다. 꽃잎에 락카 스프레이를 뿌려 하늘색 안개꽃이나 무지개꽃 국화를 만들어내는 것은 기본, 신기술을 이용해 어둠 속에서 빛을 내는 백합을 만드는가 하면, 온도에 따라 색이 변하는 장미와 같은 기상천외한 꽃들을 만들어내기도 한다. 꽃을 더 아름답게 보이도록 하기 위한 일명 ‘꽃 성형수술’이다.


 

성형수술을 마친 꽃들은 대체로 몸값이 크게 오른다. 평범한 상아색 장미 한 단의 가격이 보통 6~7천 원인데 비해 인공적인 락카가 뿌려진 장미꽃 한 단의 가격은 1만 2천 원이다. 두 배가량 가격이 오른 셈이다.


 

문제는 일부 성형된 꽃들이 실상 판매할 수 없을 정도로 시든 꽃도 많다는 것이다. 시들시들해진 꽃에 진한 색체의 스프레이를 잔뜩 뿌리면 감쪽같이 생기가 돌고 화려한 꽃다발로 변신한다. 이에 일부 소비자들은 ‘차라리 값싼 조화를 사는 게 낫다’며 불만을 토로하지만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화려한 빛깔을 휘감은 성형 꽃들에 주목한다고 한다. 해서 상인들은 자연 그대로의 꽃을 수술하기에 여념이 없다.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인간의 욕망은 끝이 없다. 그 욕망이 성형산업의 열풍을 가져왔고 심지어 키우는 강아지의 눈에도 인위적인 시술을 가하게 만들었다. 이러한 풍토는 사물의 고유한 아름다움을 보지 못하게 만든다.



놀라운 사실은 전혀 성형을 하지 않을 것 같은 그들도 성형을 한다는 것이다. 사람도, 꽃도 아닌 바로 교회다. 오늘날 교회는 예수님께서 가르쳐주신 순도 100%의 진리를 버리고 사람이 만든 갖가지 교리들로 ‘성형’을 했다. 예수님께서 유언으로 남기신 새 언약 유월절은 태양신 탄생일인 크리스마스로 성형을 했고, 예수님께서 세워주신 새 언약 안식일은 태양신 숭배일인 일요일예배로 성형을 했다. 성경에 출처를 찾아볼 수 없는 십자가는 그리스도의 희생이라는 그럴듯한 명분으로 교회 안에 들어와 시술을 마쳤다.



그리스도의 교리라고는 단 하나도 찾아볼 수 없는 교회 안에 사람들이 몰렸다. 세련되고 웅장한 외관과 많은 금액의 재산은 교회의 자랑거리가 되어버렸다. 그렇게 완벽하게 성형을 끝낸 교회의 얼굴은 화려했다. 그러나 그 속에서 더 이상 구원을 기대할 수는 없다. 일찍이 예수님께서는 이러한 교회의 모습을 ‘회칠한 무덤’에 비유하셨다.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이와 같이 너희도 겉으로는 사람에게 옳게 보이되 안으로는 외식과 불법이 가득하도다 (마태복음 23:27)


 

더러운 것이 가득 쌓인 내용물을 숨기기 위해 새하얀 석회를 덧칠한 무덤. 겉모습은 그럴듯하지만 실상은 세속적이며 불법을 행하고 있는 오늘날 교회를 정확하게 묘사한 표현이다. 이방교리로 잔뜩 덧칠한 오늘날 교회는 마치 락카를 잔뜩 덧칠한 한 송이 장미를 떠올리게 한다.


 

극도의 루키즘(Lookism)에 빠져버린 시대, 화려한 겉모습과 불법에 가려져 사라진 교회의 진짜 얼굴을 찾아야 할 때다.


<참고자료>

1. ‘꽃도 '성형'한다?…락카·향수 시술받은 꽃, 값도 오른다’, 머니투데이, 2015. 11. 23.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5112016305584158&outlink=1

 

  ===================================================================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에 실린 내용을 통해서 살펴보니 더 실감이 나시죠? 그럼 과연 하나님께서 바라시는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요?? 성형을 잔뜩한 모습이 아닌 하나님께서 알려주신 본연 그대로의 모습, 하나님의교회같은 모습입니다. 하나님의교회는 하나님께서 알려주신 말씀을 기준삼아 새언약의 진리를 지키며 믿음생활을 하고 있기때문입니다.

 

 



<새언약 진리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